(아시아뉴스통신) 제8회 신라소리축제 에밀레전 성황리 폐막   2020-12-28 (월) 09:45
최고관리자   867



경주 월정교 잔디광장서 다채로운 공연, 전시회 등 시민과 관광객 사로 잡아

[아시아뉴스통신=이진우 기자] 경북 경주시는 온택트 축제의 새로운 유형을 제시한 제8회 신라소리축제 에밀레전(이하 '에밀레전')이 성황리에 폐막했다고 24일 밝혔다.

경주 월정교 잔디광장 일대에서 지난 20~22일까지 열린 에밀레전은 경북도와 경주시가 주관하고 BBS불교방송 주최로 열렸다.

현존하는 종 가운데 최고의 소리를 지닌 에밀레종을 테마로 '마음을 치유하는 천년의 소리'라는 주제로 진행, 에멜레종의 거룩한 소리가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사람들의 마음을 치유하기 바라는 염원을 담았다.


 
주낙영 경주시장이 제8회 신라소리축제 에밀레전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이진우 기자

코로나19 방역을 최우선으로 열린 이번 축제는 온택트 방식의 축제로 눈길을 끌었다.

개막식과 축하 공연을 비롯해 '랜선퀴즈대회'와 '보이는 라디오' 등 대폭 확대된 인터넷 콘텐츠는 불교방송 유튜브로 실시간 생중계됐다.

이와 더불어 범종 타종 체험 등 전통적인 인기 코스 등 신라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30여개의 부스가 운영, 에밀레전에서만 즐길 수 있는 경험을 제공했다.

원효스님과 요석공주 설화가 어린 월정교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목조 교량으로 에밀레 전설을 품은 에밀레종과 함께 천년 신라의 매력을 내뿜었다.

한편 에밀레전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발열체크와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진행됐다.

news1117@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대경일보) 현대 문명과 천년의 얼 하나되는‘에밀레전’ 
(법보신문) 대구BBS, 8회 신라소리축제 에밀레전 개최